저도 작년에 쓸데 없이 왜삿냐는 핀잔을 들으면서 몇박스 사논걸로 연명을 하고있는데, 이것도 언젠가는 바닥나겠지요..

ㅡㅡ; 틈틈히 공적마스크나 여분 마스크를 새로 사야 겠어요..

마스크 구하기가 하늘에 별따기네요...

 

당시엔 쓸데없이 사둔것도 도움이 되는군요